이글루스 | 로그인  


미니 스커트를 입는 여자는 보여주기 위해서다?

미니 스커트를 입는 여자는 보여주기 위해서다?

이 글이 적혀있는 곳은 다음과 같습니다.

http://nosyu.pe.kr/300

 

 

Egloos에서 Textcube로 이사를 하였습니다.

이글루스에 적은 글과 댓글, 트랙백, 이미지 모두를 옮겼습니다.

 

처음에는 이글루스에 글을 보존할 생각이었습니다.

하지만 이글루스에 올린 자료는 미래에 이글루스 회원 모두가 공유할 수 있기에

남겨두는 것만으로도 황당한 일이 발생할 듯싶습니다.

따라서 전체 삭제를 생각하였지만, 인터넷 상의 링크 전부를 수정할 수 없기에

각 글마다 이사한 곳으로 딥링크를 남기고자 하였습니다.

글 읽기에 불편함, 양해 부탁드립니다.

 

 

미니 스커트를 입는 여자는 보여주기 위해서다?

이 글이 적혀있는 곳은 다음과 같습니다.

http://nosyu.pe.kr/300

by NoSyu | 2006/07/01 20:13 | in Promise | 덧글(9)

Commented by SungSaint at 2006/07/01 21:45
쯧쯧...학교와바라......미니스커트 정말 많이 볼 수 있다;;;;
Commented by NoSyu at 2006/07/01 21:49
난 왜 학교 1년 다녔는데 못 봤지..OTL...
명륜만이 나의 빛?
Commented by 파인 at 2006/07/02 22:37
와아. 이거, 긴 글이네요..[..];
근데, 제가 학교다녀봐도, 학생들은, 그다지 미니스커트는 못본거 같애요..(...;)
지하철안에서 더 많이 볼 수 있..(응?;)
Commented by NoSyu at 2006/07/03 11:19
그야말로 주저리죠.^^
지하철이라.. 집에서 지하철 타려면 버스를 타야해서 잘 안타고 다녔는데,
한 번 가봐야겠습니다.(엉?)
Commented by yeah at 2006/07/03 13:57
안녕하세요~ 이 문제는 정말 흥미로운 주제이죠
보여주기 위해서이냐 자기를 위해서이냐
역사가 돌고 돈다는 것을 깨닫게 되면
결국 자신의 정체성에 대한 질문으로 귀결됩니다.
그때부터 진짜 괴로움이 시작됩니다...
Commented by NoSyu at 2006/07/03 18:00
제 블로그를 찾아와 주셔서 반갑습니다.
먼저 나왔던 문제는 저도 아직 잘 모르겠습니다.
여자가 아니기에 모르겠다로 회피하고 있는지도 모르겠네요.
아직 자신의 정체성에 대한 질문이 나오지 않은 듯 싶습니다.
괴로움보다는 단순히
'세상 재미있는걸? 아주 재미있는 세상이야.'라는 생각만 드네요.
아직 인생의 쓴 맛을 모르는 애라서 그런걸까요..;;
Commented by yeah at 2006/07/04 20:04
뭐랄까요 이런 겁니다.
저 태곳적 마야문명에서 태어난 어떤 한 남자도,그 시대에서 살면서,
세상 재미있는걸,재밌는 세상이야 라는 생각을 분명히 하면서 살았을 것입니다.
그당시의 그 남자와 지금 현재의 남자와 다른 점이 과연 무엇일까요?
그렇게 살다가 나이가 되면 죽게 됩니다. 똑같이.
그러면 나,나 라는 존재는 왜 태어난 것일까요? 어차피 똑같은데.
이 질문에 대해서 확실한 답변을 내놓아야지만,
앞으로의 인생을 바로 살수 있게 됩니다.
30,40살이 된다고 해서 저절로 깨달아지는 것이 아니기 때문에,,,
Commented by NoSyu at 2006/07/04 21:17
흐음.. 저도 가끔 회의가 듭니다.
'나 왜 태어났지?'
'나 왜 살아가지?'
'돌고 도는 세상, 나도 돌아야 하지. 왜 안 돌려고 하지?'
라는 의문을 가져봤지만, 역시 전 회피하는 듯 싶군요.
yeah씨께서 지적해주셨기에 다시 한 번 생각해봅니다.
고맙습니다.
Commented by NoSyu at 2006/07/04 21:20
회피하면서
'나 모르는거 너무 많아. 알고 싶어.'
'내가 가진 질문 다 풀기 전까지는 죽고 싶지 않아.'
'사는 이유? 알기 위해서야.'
로 핑계를 댑니다.
그래도 이런 핑계가 있기에 최소한 넘어지지는 않습니다.
하지만 yeah씨의 덧글을 보니
제가 나아가기 위해서는 더욱 확실한 답변이 필요한 듯 싶습니다.
어리다고 어리광 피우기보다는 지금 당장 그 답을 찾고자 하겠습니다.
다시 한 번 지적 고맙습니다.
※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.

◀ 이전 페이지          다음 페이지 ▶